모바일 메뉴 열기
연구
경제

“투자 받아 숲 만들고, 도심서 벌 키우고…소셜벤처 전성시대”

소셜 벤처는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가지고 사회 문제를 해결하는,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스타트업을 의미합니다. 과거 정부의 보조금으로 간신히 운영하던 모습과는 다르다고 하는데요. 본문 중 한상엽 소풍 대표는 “비영리 분야는 사회기관, 영리 분야는 소셜벤처가 담당하게 될 것”이라고 전망했습니다.

"소셜벤처 전성시대는 벤처캐피탈(VC)과 금융권의 일명 ‘임팩트 투자(사회적 목표를 달성하는 데 기여하는 투자)’ 강화로 열렸다. (…) 전문가들은 소셜벤처의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다고 강조한다. 소셜벤처는 기존 기업에 비해 진출할 수 있는 분야가 다양하고, 이를 파고 들어 지속 가능한 사업 모델로 꾸릴 수 있다는 얘기다. "

► 전체 기사 보기: http://news.joins.com/article/20171578